SERMON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본문

오늘은 예수님께서 죽음을 물리치시고 부활의 영광을 취하심을 기념하는 날입니다. 우리 모두도 부활 신앙으로 참 믿음의 사람들이 되시기 바랍니다.  

아브라함의 순종은 부활의 신앙을 가집니다. 그는 부활의 믿음 안에서 불가능한 결단을 통해 순종을 보였습니다. 아브라함은 아들을 번제로 바치라는 하나님의 명령에 아무런 이의를 표하지 않고 순종합니다. 100세에 얻은 아들을 번제로 드리는 일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지만, 기꺼이 아들을 이끌고 모리아 산을 향했습니다. 번제로 드릴 양을 묻는 아들에게 하나님께서 준비하실 것이라 대답하고는 마침내 아들을 묶고 칼을 휘둘렀습니다. 히브리서 저자는 이 일을 두고 아브라함이 하나님이 능히 그의 죽은 아들을 다시 살리실 것을 믿었다고 증언합니다. 아브라함의 순종은 부활의 신앙이 만든 열매입니다. 예수님은 부활을 통해 모든 죄인들이 얻게될 영생의 복을 보여 주셨습니다. 아브라함의 믿음처럼 우리도 예수님의 부활을 믿는 온전한 신앙을 붙드시기 바랍니다.

아브라함의 순종은 하나님을 경외하는 믿음입니다. 경외는 하나님을 두려워한다는 말입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을 두려워해서 아들을 죽이라는 말씀에 순종했다는 뜻으로 보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히브리서는 이 사건을 두고 아브라함이 하나님께서 그 아들을 능히 살리실 것을 믿었다고 기록합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을 경외하는 것은 부활을 가능케 하시는 하나님의 능력을 믿는 것을 말합니다. 아브라함이 보여주는 하나님에 대한 경외는 하나님의 부활의 능력을 온전히 아는 믿음에서 나옵니다. 하나님의 능력에 대한 바른 앎이 전능하신 하나님을 경외하며 순종할 수 있도록 인도합니다. 우리 모두도 부활의 능력을 가지신 하나님을 바르게 믿고 알아서 온전한 경외의 신앙으로 사시기 바랍니다.

하나님은 죽음을 이기시는 분이십니다. 주님은 십자가에 죽으시고 부활하셔서 영원한 생명을 주시는 분이십니다. 부활의 주님을 경외하며 죽기까지 순종하며 사는 모두가 되시기 바랍니다.